기사 메일전송
담배가 모발에 끼치는 영향! - 평소에 호흡이 곤란하고 얕아 산소가 부족하기 쉬운 사람은 말할 때 말소리… - 담배를 많이 피우는 사람에게 나타나기 쉬운 증상이므로 더욱 주위를 요한… - 담배를 피면 탈모를 일으키는 남성 호르몬이 더 많이 생기게 된다
  • 기사등록 2021-09-06 15:33:36
기사수정

 

담배가 모발에 끼치는 영향!


 


담배는 백해무익한 기호품이라는 사실이다. 평소에 호흡이 곤란하고 얕아 산소가 부족하기 쉬운 사람은 말할 때 말소리가 나약하고 힘이 없다. 이럴 경우는 머리 꼭대기 부위의 모발에 이상이 나타나게 된다. 그 부위의 모발이 많이 줄어들게 되고 모발 성질 또한 가늘어지는 경향이 있다. 만일 머리 꼭대기의 모발이 너무 적다고 여겨지면 폐와 호흡기간의 상태를 점검해보는 것이 좋다. 특히 담배를 많이 피우는 사람에게 나타나기 쉬운 증상이므로 더욱 주위를 요한다.

 

특히 담배의 니코틴은 혈액순환 장애를 가져와 탈모를 유발한다. 담배가 몸에 좋지 않다는 것은 누구나 알고 있지만 머리카락에도 악영향을 미친다는 것은 간과하기 쉽다. 우선 니코틴은 일시적으로 혈관을 수축시킨다. 혈관의 수축은 혈액의 흐름을 방해하고 이것이 반복되면 모발에 지속적인 빈혈상태를 제공하는 결과가 된다. 따라서 대머리가 될 유전적인 요인을 갖고 있는 사람이 담배를 피운다면 당장 금연하는 것이 대머리로 진행되는 시간을 지연시키는 최선의 방법이다. 

 

그리고 담배를 피면 체온이 낮아지고 두피에 피가 잘 통하지 않게 되어 탈모를 유발할 수 있다. 담배를 피우면 혈관이 수축되고 불필요한 콜레스테롤이 증가함으로써 피가 걸쭉해져서 혈액순환을 방해한다. 심할 경우 심근동맥경색이라는 치명적 심장질환까지 유발하고 폐암과 기관지 질환을 가져올 수 있다. 최근에는 담배 1개피를 피우면 체온이 1℃ 떨어진다는 연구결과도 나왔다. 또 간접흡연의 피해도 심각하다. 즉 자신은 담배를 피우지 않아도 옆에서 담배연기를 마시면 흡연하는 사람 이상으로 그 피해가 심각하다는 것이다. 체온이 낮아지면 혈액순환이 잘 되지 않아 두피에 피가 잘 통하지 않게 되고 탈모로 이어진다. 

 

이뿐 만이 아니다. 담배를 피면 탈모를 일으키는 남성 호르몬이 더 많이 생기게 된다. 영국의 한 병원 조사 결과 흡연 남성은 50살 이전에 대머리가 되는 비율이 2배가량 높았다. 이런 현상은 탈모를 일으키는 남성 호르몬이 담배 때문에 더 많이 생기기 때문입니다. 하버드의대 연구진은 흡연자와 비흡연자의 DHT 즉, 탈모호르몬의 농도를 조사한 결과 흡연자가 13%나 높았다고 밝혔다. DHT 호르몬이 남성형 탈모의 유전인자를 갖고 있는 모낭에 작용을 하게 되면 이 모낭이 작아지고 가늘어지고 약해지면서 결국 소멸되어 가는데 그게 바로 남성형 탈모라고 할 수 있겠다. 결국 같은 유전적 요인을 갖고 있더라도 담배를 피우면 그렇지 않은 사람보다 탈모가 더 빨리 그리고 더 많이 일어난다는 얘기다.

 

게다가 니코틴은 말초혈관을 수축시켜 혈액순환과 산소공급을 감소시키는데 이 때문에 주름이 많이 생기고 피부의 탄력이 떨어져 빨리 늙게 한다. 담배에 들어있는 여러가지 위해성분이 체내에 들어가 혈관이나 피부를 구성하는 단백질에 영향을 미쳐 주름 뿐만이 아니라 모발의 건강을 좌우하는 두피에도 노화현상을 유발시키는 것이다.

 

탈모인뉴스 최영훈 기자(www.talmoin.net)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talmoin.net/news/view.php?idx=2754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뉴스종합더보기
탈모 & People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탐방더보기
이전 기사 보기 다음 기사 보기
헤어셀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